경청뉴스

워너원 기내논란

워너원 박지훈 머리채의 진실

 

 
지난 15일 워너원은 마카오 팬 미팅을 마치고 한국으로 귀국 중 기내에서의 행동에 대해 논란이 되었다. 기내에 타고 있던 승객 중 한 명이 박지훈의 머리채가 잡히는 장면을 찍어 SNS에 올려 논란이 되었다. 그 영상을 본 팬(이하 워너블)들은 박지훈의 머리채를 잡은 사람은 같은 그룹의 멤버인 박우진이 맞다며 주장하는 쪽과 아니라는 쪽으로 의견이 달라 혼란에 빠뜨리기도 했다. 

이 사건에 대해 워너원 소속사인 YMC엔터테인먼트는 '박우진과 박지훈이 편하게 친 장난이 일부만 찍혀 왜곡되었다.'라고 밝혔고 이어 박지훈, 박우진 두 멤버 모두 이번 사건에 대해 당혹스러워한다고 전했다. 
 
또한 이번 사건이후 박우진은 공공장소에서 한 행동으로 걱정 끼쳐 드려 죄송하다며 입장을 밝혔고, 박지훈은 '팬분들이 보셨을 영상 이후에는 우진이가 머리도 잘 정리 해주고 서로 사이좋게 얘기도 했다'며 워너원의 공식 카페에 사과문을 올렸다.

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하기